본문 바로가기 링크

PR센터

언론에 보도된
스트라이크존의 소식입니다.

지금껏 만나지 못한 스크린야구, 스트라이크존의 활약을 지켜봐 주세요.

[매일경제] LG유플러스, `U+프로야구와 함께하는 2018 사회인 야구대회` 개막 (2018.4.23)

LG유플러스, `U+프로야구와 함께하는 2018 사회인 야구대회` 개막

 

 


 

LG유플러스는 `U+프로야구와 함께하는 2018 사회인 야구대회`가 양주 스트라이크존 볼파크에서 개막전을 가지며 2개월 간의 대장정에 돌입했다고 23일 밝혔다. 

 

올해 첫 회를 맞는 U+프로야구와 함께하는 사회인 야구대회는 사회인들의 생활체육 야구 참여 활성화를 위해 기획됐다. 주최·중계는 LG유플러스 주관은 스트라이크존과 더 넘버스다. 

 

첫 개최임에도 총 64개팀 추첨에 675개 팀이 신청하며 10대 1이 넘는 경쟁률을 기록했다.

지난 10일부터 공식 유튜브 채널 생중계로 참가 팀 추첨을 진행했다. 최종 선정된 64개팀은 짜여진 대진표에 따라 시합을 치르게 된다. 본선에 진출하는 8개팀은 8강전부터 오는 6월9일, 10일 양일간 고척 스카이돔에서 본선 경기를 진행해 최종 승자를 가리게 된다. 결승전은 중계될 예정이다. 개막식은 `모두 함께 즐기는 축제`라는 대회 컨셉에 맞춰 올해 LG유플러스의 새로운 가족이 된 신입사원들의 개회사에 이어 개막전에 참가하는 `LG유플러스 레드칙스`와 `타마시이` 팀을 대표하는 어린이들의 시타·시구로 지난 21일에 진행됐다.

 

 2시간 경기 끝에 최종 14대5로 타마시이 팀이 승리했다. 

 

김철환(35) 타마시이 주장은 "팀원들이 연습한 만큼 제 실력을 펼쳐 결승전까지 가고 싶다"라며 "다음 예선전에도 집중해서 좋은 결과 있도록 할 것"이라고 경기 승리 후 소감을 말했다. 

 

최종 우승팀에게는 국내 사회인 야구 대회 최고 수준인 상금 300만원을 수여하며 준우승팀에게는 상금 200만원, 3·4위팀에게는 각각 1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이 밖에도 경기 수훈선수상, 데일리 포토제닉상, 플레이볼상 등 매 경기 종료 후 다양한 개인별 시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U+프로야구는 ▲TV중계에서는 볼 수 없는 U+만의 독점 중계 영상 `포지션별 영상` ▲실시간 중계 중에도 지난 득점장면 돌려보는 `득점장면 다시보기` ▲팀간, 투수-타자간 전적 비교 데이터로 경기를 더 흥미롭게 `상대 전적 비교` ▲U+프로야구 앱과 똑같은 화면을 TV로 볼 수 있는 `TV로 크게 보기` 등 새로운 기능으로 개편돼 출시된 바 있다. 

 

[디지털뉴스국 김제이 기자]

 

[출처 :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8&no=257281]